2020년 11월 28일 토요일 insura.net
로그인ID/PW찾기회원가입사이트맵
   
 
최신기사     뉴스파일     보험정책     보험종합     생명보험     손해보험     해외동향     보험상품     금융동향     방카슈랑스     사건사고     인사/동정     보도자료
홈으로 뉴스 손해보험

글자크기 크게 작게   PDF보기  프린트    
   
"新보장 탑재"… DB손보 '참좋은훼밀리플러스+종합보험'
[2020-02-14 14:01:20]
 
뇌전증·심근병증 진단비 "최대 1000만원까지"… 전립선비대증·녹내장 진단비 등 新담보 개발

[insura] DB손보는 13일, 장기간병요양 5등급, 뇌전증 등 업계 최초 6종의 새로운 보장영역을 발굴하고 기존 보장을 한층 강화한 '참좋은훼밀리플러스+종합보험'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 상품은 노인장기간병 5등급을 보장하는 '장기간병요양진단비(1~5등급)'를 새로 탑재한 게 가장 큰 장점이다.

현재까지는 1~4등급을 보장하는 진단비 보험만 판매하고 있다.

5등급을 보장하는 장기간병요양진단비를 개발해 보장공백을 해소했다.

'뇌전증진단비'로 흔히 간질로 알려진 뇌전증을 최대 1000만원까지 보장하는 것도 새 담보로 담았다.

최근 3개년 평균 14만4000명이 앓고 있는 뇌전증은 치매, 뇌졸중과 함께 3대 신경계질환에 포함되지만 국가서 보장하는 4대 중증질환에는 포함되지 않아 환자 본인의 치료비 부담이 상당한 수준이다.

이에 신규 개발된 '뇌전증진단비'를 통해 환자의 경제적 부담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127만명이 앓고 있는 전립선비대증을 보장하는 '전립선비대증진단비'도 신규 보장으로 탑재됐다.

전립선비대증 치료를 위한 연간 요양급여비용 총액은 약 2000억에 이르는 만큼 '전립선비대증진단비'개발로 고객의 경제적 부담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눈 관련 질환을 보장하는 '녹내장진단비', '특정망막질환진단비'와 심장질환 보장을 강화를 위한 '심근병증진단비' 등이 새롭게 탑재됐다.

뇌전증, 전립선비대증, 녹내장, 특정망막질환, 심근병증 질환은 수술 이외에도 시술, 약물 및 주사 등의 치료방법이 사용되고 있으나, 기존 담보는 '수술시'로 제한돼 있어 보험금을 받을 수 없었다.

하지만 DB손보서 이번에 개발한 '진단비'담보는 진단시 보험금을 지급함으로써 고객의 실질적 치료비 부담을 완화할 수 있게 됐다는 평가다.

아울러 기존 판매하던 담보들의 보장범위도 강화했다.

질병 1~5종 수술비는 소화기계, 비뇨기계 및 제왕절개까지 보장 받을 수 있도록 보장범위를 확대했고, 업계 최다 수준인 77대질병수술비 개발을 통해 수술비 경쟁력을 더욱 강화했다.

이밖에도 질병후유장해(20~100%), 요로결석진단비, 통풍진단비 등도 새롭게 추가되어 이번 DB손해보험 '참좋은훼밀리플러스+ 종합보험'에는 총 20종의 신담보가 탑재됐다.

DB손보 관계자는 "고객에게 필요한 신규위험을 보장하고, 기존 담보들의 보장은 더욱 강화됐다"고 전했다.


김무석기자 kms@insura.net

저작권은 보험일보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저작권 안내]


 토론이 필요하시면 독자토론 요청을 클릭해 주세요.
 이 뉴스는 토론이 필요해요! 독자토론 요청  
   이름 비밀번호
 


신한생명, TM전용 "신한Big플러...
[인기도서]
금융보험통신 구독신청
도서할인가 418,000원(8.3333333333333%▼)
이슈 포커스 방카
HOT 이슈!
황혼 재혼, 사랑한다면“당당하게”
2000년대 초반 상영된 ‘죽어도 좋아’는 노인들의 뜨거운 성생활을 다룬 영화로 섹스는 젊은 청춘들의 전유물이 아니라는 노인들의 목소리를 대변했...



회사소개 | 공지사항 | PDF서비스 | 카드승인조회 | 개인정보보호정책 | 보험관련기관 | 광고/제휴안내 |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62길 41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6-28-75384 | 발행인 : 서광식 | 편집인 : 서정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숙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128 | 등록일자 : 2016.08.08 | 고객센터 : T 02-749-4795(대표)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