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월 29일 일요일 insura.net
로그인ID/PW찾기회원가입사이트맵
   
 
스페셜리포트     핫이슈     뉴스포커스     사설/칼럼     이해청칼럼     그래픽뉴스     포토뉴스     독자토론     네티즌설문조사
홈으로 핫이슈 사설/칼럼

글자크기 크게 작게  프린트    
   
[박유나의 돈심리 읽어주는 여자] 더 나은 하반기를 위한 준비
[2021-07-25 21:25:00]
 
코로나로 인해 늘어난 집콕생활(집안에 콕 박혀있는 생활습관) 덕분에 넷플릭스나 왓챠와 같은 *OTT산업 관계자는 행복한 비명을 지르겠지만, 대부분의 가정은 꽤나 힘든 재정적 과제를 맞이하고 있다.
경제적으로 당면한 위기를 우리 가정은 어떻게 헤쳐 나가야 할까. 늘어나는 돈 문제로부터 스스로를 적극적으로 지키기 위한 해법이 필요하다.

* OTT서비스(Over The Top) : 개방된 인터넷을 통하여 방송 프로그램, 영화 등 미디어 콘텐츠를 제공하는 서비스. 넷플릭스, 왓챠, 웨이브, 티빙 등이 있다.


순자산 T자 그려보기

요즘은 부부라 하더라도 본인의 수입을 투명하게 공개하지 않는 것이 추세라고 한다. 상대방에게 간섭받지 않고 내가 알아서 할 수 있으니 당장의 마음은 편할 듯 싶다. 하지만 부부가 가정을 이루어 목돈을 모으는 데는 크게 도움이 되지 않는다. 코로나로 인해 경제적 타격을 입은 현 상태 그대로의 우리 가정의 수입과 지출, 그리고 자산과 부채를 배우자와 가족에게 솔직하게 나누어 보는 것이다. 돈 문제 앞에서는 언제나 솔직함이 정답이다.
가장 먼저 우리 집의 ‘T자’를 그려보자. T자는 기업이 한 해 영업을 마치고 일정시점의 재무상황을 나타낸 표이다. 과연 1년 동안 전년 대비 매출은 늘었는지, 영업이익은 얼마나 증가했는지, 향후 이대로 가도 기업이 잘 유지될 것인지 점검하는 표인 셈이다.
한 가정의 공동 CEO인 부부 역시 우리 가정의 T자를 그려보아야 한다. 먼저 백지에 알파벳 T자를 그린 후, 왼편에는 우리 가정이 가지고 있는 전체 자산을 기입한다. 부동산, 자동차, 예금, 연금 등 현 시세 기준으로 작성한다. 그리고 T자의 오른편 위쪽에는 이러한 자산을 소유하기 위해 빚지고 있는 대출현황을 써 본다. 자산에서 부채를 빼면 우리 집의 순자산이 나오는데 그 금액은 T자 부채란의 아랫 쪽에 적고 빨간색으로 표시를 해 둔다.
이런 일련의 과정을 가족 구성원과 함께 해 보면서 현재 기준으로 무엇을 소유하고 있는지(자산), 얼마나 빚지고 있는지(대출), 그래서 순전한 우리 재산은 얼마인지(순자산) 가늠해 보는 것이다. 순자산이 매년 늘어나고 있다면 우리 가정의 재무상태는 양호한 편에 속한다. 부부 재무상담의 경험상, 매년 증가하는 자산증가율이 대략 4~6% 정도라면 보통 수준이라 할 수 있고 그 이상이라면 좋은 편에 속한다. 하지만 순자산은 늘지 않고 부채만 더 많아지고 있다면 우리 가정의 부채비율을 관리하기 시작해야 한다.(부채비율 = 부채/순자산)


수입지출 T자 그리기

순자산 T자 그리기에 성공했다면 수입지출 T자 그리기에도 도전해 보자. 이번에도 백지에 T자를 그리고 왼편에는 우리 가정의 수입을 근로소득, 이자소득, 기타소득 등으로 나누어서 적어보고 오른쪽에는 한달에 필요한 지출을 적어보는 것이다.
이때 지출은 고정지출과 변동지출로 나누어 구분하기도 하는데, 쉽게 생각해서 ‘꼭 필요한 지출’과 ‘줄일 수 있는 지출’로 나누는 것을 추천한다.
꼭 필요한 지출을 줄이려고 괜한 스트레스 받지 말고 조금이라도 줄일 수 있는 지출을 관리하는 것에 모든 에너지를 쏟자는 의미이다.
이때 수입지출 T자를 그리는 것의 키포인트는 ‘마음’이다. 가족원 중 한 명이 일방적으로 지출의 10%를 줄이자 라는 식의 주장을 펼치는 것은 금물이다. 서로 대화하면서 코로나로 인한 재정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어떤 지출을 줄여야 할지 토론하고 스스로 해결책을 간구하도록 분위기를 연출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가장 중요한 것은 마음

T자를 그릴 때 가장 중요한 점은 다른 가정과 비교하지 않아야 한다는 점이다.
다른 가정에서 빛나고 있는 다이아몬드를 탐내지 말고, 우리 가정에 숨어있는 찬란한 다이아몬드를 발견해보자. 코로나로 힘들긴 해도 우리 가정의 행복은 여전히 우리 집에 있다.




글_재무심리 전문가 박유나

국제공인 재무설계사(CFP)이면서 재무테라피스트(CFT)로서 돈이라는 숫자보다 돈에 얽힌 마음에 관심이 많다. 우리 모두의 돈에 대한 마음을 알고 튼튼한 돈심리 근육을 만들어 가고 싶다. 재무심리 및 금융교육 강의를 하고 있고, 저서로 ‘5년 후 더 행복한 신혼부부재테크’가 있다.





보험일보

저작권은 보험일보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저작권 안내]


 토론이 필요하시면 독자토론 요청을 클릭해 주세요.
 이 뉴스는 토론이 필요해요! 독자토론 요청  
   이름 비밀번호
 


푸르덴셜생명, 영업조직 휘청 "성장정체"
新계약 급락… 연이은 '조직확장 프로젝트' 실패 거듭, LP이직 속출 "이번엔 '초대졸 LP 선발' 도마위" [insura.net] 푸르덴셜생명이 한...
참여하기
[인기도서]
금융보험통신 구독신청
도서할인가 418,000원(8.3333333333333%▼)
스페셜리포트
메디컬푸어 주범 “간병비 보장공백”… 한화생명 ‘新간병보장’으로 돌파
한화생명 ‘늘곁에 간병보험’, 입원간병부터 재택간병·재활까지 “빈틈無” 간병인지원금 ‘하루 최대 15만원’, 장기요양진단비 ‘최대 4500만원...
HOT 이슈!
황혼 재혼, 사랑한다면“당당하게”
2000년대 초반 상영된 ‘죽어도 좋아’는 노인들의 뜨거운 성생활을 다룬 영화로 섹스는 젊은 청춘들의 전유물이 아니라는 노인들의 목소리를 대변했...



회사소개 | 공지사항 | PDF서비스 | 카드승인조회 | 개인정보보호정책 | 보험관련기관 | 광고/제휴안내 |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62길 41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6-28-75384 | 발행인 : 서광식 | 편집인 : 서정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숙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128 | 등록일자 : 2016.08.08 | 고객센터 : T 02-749-4795(대표)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