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1월 23일 목요일 insura.net
로그인ID/PW찾기회원가입사이트맵
   
 
스페셜리포트     핫이슈     뉴스포커스     사설/칼럼     이해청칼럼     그래픽뉴스     포토뉴스     독자토론     네티즌설문조사
홈으로 핫이슈 뉴스포커스

글자크기 크게 작게  프린트    
   
"꼭꼭 숨어라 머리카락 보일라" 이색보험… 어디로 숨었나?
[2011-11-30 16:21:00]
 


일반적이지 않은 이색보험은 소비자들의 눈을 사로잡기에 충분하다.

때문에 한때 이슈거리는 될 수 있지만, 아무리 그래도 보험은 소비자의 생활에 맞닿아 있어야 한다.

특이한 만큼 홍보와 보장내용에 심혈을 기울여야 하며, 소비자들을 납득시킬 수 있는 설득력이 일반보험에 비해 더욱 필요하다.

언제부턴가 우후죽순 생겨난 이색보험들은 현재까지 그 명맥이 유지되는 경우도 있지만 소리 소문 없이 사라져 버린 경우도 꽤 있다.

이색보험은 고객들의 반응도 호불호가 무척이나 강하기 때문에 성패가 그만큼 확실하다.

사라져 버린 이색보험은 찾는 고객이 없기 때문이기도 하지만수요 예측을 제대로 못한 보험사의 책임도 크다는 지적이다.

나오나 싶었는데 어느덧 우리 기억에서‘無존재’가 된 이색보험들을 살펴봤다.



‘사라지거나’ 혹은 ‘저조하거나’

애견보험은 애견이 단순 동물이 아닌 가족으로 생각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출시 초반에는 3,800억 원 가량의 시장을 형성할 것이라는 긍정적인 예측들이 대부분이었다.

이에 보험사들은 너나할것 없이 관련 상품들을 출시했다.

그러나 실제 보험상품 판매는 월평균 10건에도 미치지 못하는 참담한 수준이었다.

판매 부진의 이유는 ▲보험료가 연간 30만~50만 원 가량으로 웬만한 자동차 보험료와 비슷한 점 ▲가입자들의 ‘모럴해저드(도덕적 해이)’때문으로 볼 수 있다.

비싼 보험료를 내면서까지 애완동물의 안전을 지키겠다는 의식이 낮았고, 고의로 애완동물을 다치게 하거나 죽여 보험금을 타내는 모럴해저드 현상까지 나타나 보험사들이 판매를 꺼리게된 것이다.

하지만 애견문화가 우리보다 발달한 미국·유럽 등 선진국에서는 이색보험이 하나의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다.

영국의 경우는 개·고양이의 20%가 애견보험에 가입돼 있으며, 일본은 1929년, 대만은 1963년부터 애완동물보험을 판매하기 시작, 외국과 우리나라는 애견보험에 대해 확연한 차이를 보이고 있다.

마라톤 대회 참가 중 발생한 상해로 인해 병원에서 치료를 받을 경우 4일 이상 입원하거나 통원할 경우 보험금을 지급하는 마라톤보험은 건강에 대한 관심에도 불구, 소비자들의 기억에서 사라졌다.

비교적 많이 알려진 다이어트보험도 저조한 판매 실적으로 아예 자취를 감췄다.

군인 보험과 남북한주민 왕래보험도 생소하다.

총기난사 사건이 있을 때 군복무 기간 동안 상해사고를 보장해주는 군인보험이 반짝 주목을 받는 듯 했으나 현재 가입률이 높지 않은 상황이다.

북한지역(북한주민인 경우 남한지역에서 체재하는 동안)을 여행목적으로 방문 중 발생한 사고를 담보, 여행 중 상해사고는 물론 인질구조비용 및 인질위로금, 석방보석금 등으로 인한 손해를 보상하는 남북한주민왕래보험은 금강산 관광 등이 중단 등
남북관계가 냉랭해지면서 ‘휴면’ 상태로 볼 수 있다.

정부가 녹색금융을 강조하며 출시한 자전거보험도 지난 2009년 6월 첫 선을 보인 후 월 가입건수가 100건에도 못치고 있다.

자전거 이용을 장려하고자 지자체의 단체가입은 종종 있지만 개인가입은 보험료나 보장범위 문제로 가입실적이 저조한 상황이다.

2010년 출시된 법무사책임보험 또한 가입률 3%대로 저조하다.

법무사책임보험은 법무사들이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공제와는 달리 보험금을 지급한 후에도 법무사에게 구상권을 행사하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또, 법원의 판결이 확정되기 전 법무사 과실로 피해를 입은 의뢰인이나 제3자에게 손해배상금이 지급된다.

시간과 비용 절감 측면에서 보면 보험이 공제보다 훨씬 유리하다는 반응도 있다.

법무사책임보험은 보상한도에 제한이 없고, 매출액 등 사무소의 사정에 따라 보상 한도도 유동적이다.

하지만 다른 업계에 비해 상대적으로 사고가 많지 않다보니 굳이 보험에 들어야 할 필요성을 느끼지 못한다는 점에서 가입실적이 저조하다.

현재 전국의 법무사 6128명 가운데 보험에 가입한 법무사는3.1%인 188명으로 조사됐다.



장혜정기자

저작권은 보험일보에 있으며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저작권 안내]


 토론이 필요하시면 독자토론 요청을 클릭해 주세요.
 이 뉴스는 토론이 필요해요! 독자토론 요청  
   이름 비밀번호
 


2015-06-20
삭제

2015-03-26
삭제
Cactus
The fault QuotesChimp causes high auto insurance rates. The fault system is time-consuming and ex占퐌ensive. Thus, critics charge that it is a major cause of high auto insurance premiums. 2014-03-06
삭제

2013-10-02
삭제

2013-08-31
삭제

2013-08-14
삭제
Jesse
I'm not <a href="http://rhxsen.com">wohtry</a> to be in the same forum. ROTFL 2013-08-14
삭제

2013-08-13
삭제

2013-08-12
삭제
Elmin
With the bases loaded you struck us out with that <a href="http://seuloyxx.com">anrswe!</a> 2013-08-12
삭제

2013-08-11
삭제
Sama
Apeiocratipn for this information is over 9000-thank you! 2013-08-11
삭제

2013-05-14
삭제
web watcher
Man it has taken literally all night long to find out this data yet now my exploration is all over! <a href="http://reg-zooka-review.blogspot.com/">Regzooka</a> 2013-04-28
삭제
shoehe
Thanks for taking the time to focus on this, I feel strongly about this and love learning more on this subject. If feasible, while you gain expertise, would you mind updating your blog with more information? It is very useful for me. shoe heel lift http:/ 2013-04-09
삭제
shoeli
Can I start a blog that has recording of bad customer service? shoe lift for men http://www.deelsonheels.com/$2099_Dual_Air_Cushioned_Shoe_Lifts/p133745_317500.aspx 2013-04-09
삭제
shoehe
I am curious to find out what blog platform you happen to be working with? I’m experiencing some minor security issues with my latest website and I’d like to find something more safeguarded. Do you have any solutions? shoe heel lift http://www.deelsonhe 2013-04-08
삭제
mensho
Good post. I learn something new and challenging on blogs I stumbleupon on a daily basis. It’s always interesting to read through content from other writers and practice a little something from their websites. men shoe lifts http://www.deelsonheels.com/$ 2013-04-08
삭제

2012-09-14
삭제

2012-05-17
삭제

푸르덴셜생명, 영업조직 휘청 "성장정체"
新계약 급락… 연이은 '조직확장 프로젝트' 실패 거듭, LP이직 속출 "이번엔 '초대졸 LP 선발' 도마위" [insura.net] 푸르덴셜생명이 한...
참여하기
[인기도서]
금융보험통신 구독신청
도서할인가 418,000원(8.3333333333333%▼)
스페셜리포트
또 다시 재발하는 癌, “‘두 번 보장’으로 치료비 걱정 뚝!”
한국인 사망원인 1위 암(癌). 암은 한번 걸리면, 재발 확률이 높기 때문에 의사로부터 완치 판정을 받아도 안심할 수 없다. 암이 다른 곳으로 전이...
HOT 이슈!
황혼 재혼, 사랑한다면“당당하게”
2000년대 초반 상영된 ‘죽어도 좋아’는 노인들의 뜨거운 성생활을 다룬 영화로 섹스는 젊은 청춘들의 전유물이 아니라는 노인들의 목소리를 대변했...



회사소개 | 공지사항 | PDF서비스 | 카드승인조회 | 개인정보보호정책 | 보험관련기관 | 광고/제휴안내 |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 사이트맵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62길 41 6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6-28-75384 | 발행인 : 서광식 | 편집인 : 서정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미숙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4128 | 등록일자 : 2016.08.08 | 고객센터 : T 02-749-4795(대표)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